WUSINSA STORE

1등 :  반바지 ▲ 999
2등 :  셔츠 ▲ 999
3등 :  칼하트 ▼ 1
4등 :  슬랙스 ▲ 997
5등 :  샌들 ▲ 996
6등 :  린넨 셔츠 ▲ 995
7등 :  프랑켄모노 ▲ 994
8등 :  청바지 ▲ 993
9등 :  모자 ▲ 992
10등 :  키르시 ▲ 991
11등 :  원피스 ▲ 990
12등 :  롱슬리브 ▲ 989
13등 :  파나마햇 -
14등 :  플랙 ▲ 987
15등 :  ONEPIECE ▼ 4
16등 :  래쉬가드 ▼ 3
17등 :  크롭 ▲ 9
18등 :  여성 래쉬가드 -
19등 :  크롭티 ▲ 8
20등 :  팔찌 ▲ 981
21등 :  madmars -
22등 :  버켄스탁 여성 -
23등 :  점프수트 ▲ 978
24등 :  테바 여성 -
25등 :  패딩 ▲ 976
26등 :  헤어밴드 ▲ 975
27등 :  blouse ▼ 5
28등 :  로퍼 ▲ 973
29등 :  린넨 블라우스 ▲ 972
30등 :  쉬폰 블라우스 ▲ 6
31등 :  오버핏 셔츠 ▲ 970
32등 :  코트 ▲ 17
33등 :  트레이닝세트 ▼ 3
34등 :  귀찌 -
35등 :  로라로라 ▲ 966
36등 :  린넨 원피스 ▲ 1
37등 :  블라우스 ▲ 964
38등 :  여자바지 ▲ 963
39등 :  87 mm -
40등 :  나이키모자 ▲ 961
41등 :  데님 ▲ 960
42등 :  레시가드 -
43등 :  수영복 ▼ 20
44등 :  스웨트 -
45등 :  여자 쪼리 -
46등 :  챔피언 ▲ 955
47등 :  청자켓 ▲ 954
48등 :  파자마 ▲ 953
49등 :  플랫슈즈 -
50등 :  구두 ▲ 951
51등 :  래스칼 ▲ 950
52등 :  레이브 -
53등 :  로리로라 -
54등 :  매드마르스 ▲ 947
55등 :  스웨트 스커트 -
56등 :  앞치마 ▲ 945
57등 :  얀13 ▲ 944
58등 :  여자블랙반팔티 ▼ 17
59등 :  여자신발 -
60등 :  캠퍼 -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브랜드 검색

좋아요
전체 brand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4 페이지 중 1 페이지
14 페이지 중 1 페이지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트렌드를 받아라!

블라쿤(Blakoon)의 ‘투톤 후드 티셔츠’. 우리에게 고정된 이미지를 제공하는 아이템이 몇 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후드 티셔츠. 이 아이템을 떠올리는 사람이라면 적어도 반 이상이 그레이, 블랙, 네이비 등 한 가지 컬러로만 이루어진 것을 생각하지 않을까 싶다. 하지만 블라쿤은 여기에 변형을 준다. 후드의 컬러를 달리한 것. 이는 그냥 입어도 포인트고, 후드를 쓴다면 완벽하게 돋보일 수 있다. 전면의 프린트 역시 이 후드를 즐기는 요소 중 하나. 컬러 조합을 통해 레트로한 분위기가 물씬 풍겨져 나온다. 트렌디한 아이템이라 감히 이야기 할 수 있겠다. / 에디터 : 김도연

포인트 잡을 줄 아시네요!

모티브스트릿(Motive Street)의 ‘뉴 볼링 후드’. 지구의 모든 후드 티셔츠의 수를 세면 얼추 인류의 절반 정도 될 것 같다. 그만큼 사랑 받는 아이템이란 소리다. 화려한 프린트도, 깔끔한 컬러도 좋지만 개인적으로는 포인트가 확실한 후디를 애정한다. 모티브스트리트는 그 것을 어떻게 표현하는지 잘 알고 있다. 그레이, 화이트 그리고 블랙 컬러를 바탕으로 양쪽 소매에 프린트된 3컬러는 제품의 정체성임과 동시에 입는 이가 옷을 즐길 수 있는 디테일로 작용한다. 여기에 등의 귀여운 그래픽 디자인이 함께 하니 매일 입어도 지루하지 않은 데일리 아이템이 완성되었다. / 에디터 : 김도연

충분히 아름답지

모티브스트릿(Motive Street)의 후드 티셔츠. ‘축덕’이라 보자마자 스코틀랜드 축구팀 셀틱의 유니폼을 떠올렸으나, 역시 그보다 이쪽이 훨씬 귀엽다. 적당한 사이즈에 소매의 스트라이프 패턴도 굿 매치! 여기에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포인트를 준 후드 스트링으로 결정타를 날렸다. 우리가 알던 후드 스트링에 비해 납작하고 너른 위빙 스트랩을 사용했는데, 여기에도 색을 더해 리본처럼 묶었을 때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했다. 어느 순간부터 다들 후드 끈 묶던데, 기가 막히게 파악하고 바로 디테일로 적용하는 모티브스트릿의 기민한 대응 능력에 별 다섯 개 다 드린다. 참고로 그냥 풀어두어도 예쁘다. / 에디터 : 류한우

섬세하게

필루미네이트(Filluminate)의 후디. 베이식한 구조 때문인지 후디는 상대적으로 만드는 데에 공이 덜 들어가는 아이템이라 생각했다. 이 어리석은 생각을 바꿔준 아이템은 필루미네이트의 후디. 겉모습부터 단순한 녀석이 아니다. 옷의 앞판에는 브랜드의 이름을 자수로 큼지막하게 새겼다. 프린트라는 쉬운 방식보다 손이 더 가는 작업이지만, 그만큼 높은 퀄리티를 얻을 수 있다. 필루미네이트의 섬세한 손길은 후드의 끈에도 더해졌다.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부분에도 필루미네이트의 이름을 채워 넣으며 후디에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꾹꾹 담았다. 섬세하게 만든 후드 티셔츠, 필루미네이트가 만들었다. / 에디터 : 강기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