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신사스토어 역시즌 세일
배너 닫기

WUSINSA STORE

1등 :  반팔 -
2등 :  디스이즈네버댓 -
3등 :  반바지 -
4등 :  반팔티 ▲ 1
5등 :  커버낫 ▲ 2
6등 :  Lmc ▼ 2
7등 :  칼하트 ▲ 2
8등 :  에코백 ▼ 2
9등 :  샌들 ▲ 2
10등 :  셔츠 -
11등 :  래쉬가드 ▼ 3
12등 :  모자 -
13등 :  나이키 ▲ 1
14등 :  아디다스 ▼ 1
15등 :  슬랙스 ▲ 1
16등 :  카라티 ▼ 1
17등 :  반스 ▲ 984
18등 :  조거팬츠 ▲ 20
19등 :  챔피온 ▲ 1
20등 :  청바지 ▲ 4
21등 :  슬리퍼 ▲ 5
22등 :  어커버 ▲ 6
23등 :  스투시 ▲ 8
24등 :  타미힐피거 ▲ 5
25등 :  하와이안 셔츠 ▲ 976
26등 :  바지 ▲ 19
27등 :  키르시 ▲ 8
28등 :  버켄스탁 ▼ 6
29등 :  트레이닝 반바지 ▲ 3
30등 :  오아이오아이 ▲ 18
31등 :  양말 ▼ 4
32등 :  크롭티 ▲ 14
33등 :  맨투맨 ▲ 968
34등 :  OIOI ▲ 5
35등 :  원피스 ▼ 10
36등 :  티셔츠 ▲ 965
37등 :  닥터마틴 ▲ 964
38등 :  휠라 ▼ 17
39등 :  나시 ▼ 20
40등 :  벨트 ▲ 1
41등 :  가방 ▲ 20
42등 :  지갑 ▲ 959
43등 :  민소매 ▲ 958
44등 :  버킷햇 ▲ 22
45등 :  목걸이 ▼ 8
46등 :  트랙팬츠 ▼ 6
47등 :  린넨 ▲ 10
48등 :  참스 ▲ 8
49등 :  스컬프터 ▲ 15
50등 :  언더아머 ▲ 951
51등 :  크럼프 ▲ 950
52등 :  아쿠아슈즈 ▲ 949
53등 :  오버핏 ▲ 948
54등 :  뉴발란스 ▲ 8
55등 :  나이키 반바지 ▲ 14
56등 :  카파 ▲ 945
57등 :  코트 ▼ 5
58등 :  나이키 모자 ▲ 943
59등 :  L.U.P ▼ 15
60등 :  매드마르스 ▲ 941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OUTER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페이지 중 1 페이지

등록 된 상품이 없습니다.
선택 옵션을 변경 해 보세요.

성별 : 여성 X 브랜드 : INSILENCE X
페이지 중 1 페이지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예쁘잖아?!

샐러드 볼(Salad bowls)의 패딩 점퍼. 추위를 가장 싫어하기 때문에 패딩 재킷에 쓰는 돈은 하나도 아깝지 않다. 그래서 실루엣도 디자인도 다양하게 갖고 있지만 귀엽고 산뜻한 인상을 주는 쇼트 패딩은 에디터가 가장 아끼는 겨울 아이템. 그중 최고를 뽑으라면 단연 샐러드 볼의 소프트 다운을 선택하겠다. 짧은 기장으로 활동성을 높여주고, 적당히 루즈한 실루엣으로, 이너를 두텁게 입을 수 있기 때문에 따뜻한 겨울 옷차림을 꾀할 수 있다. 그런데 다른 그 무엇보다 컬러와 디자인이 예쁘다. 이 패딩을 최고로 뽑는 이유는 이것만으로도 충분하다. / 에디터 : 김지연

두 배!

바이바이섭(Bibyseob)의 투웨이 무톤 재킷. 사람 마음이란 게 그렇다. 긴 옷 입으면 짧은 옷 입고 싶고, 짧은 옷 사면 어쩐지 아쉽고. 그런 마음을 헤아리는 아이템이 바로 이 투웨이 무톤 재킷이다. 그대로 입으면 근사한 무톤 코트가, 지퍼로 연결된 아래 패널을 가르면 무톤 재킷으로 입을 수 있다. 이렇듯 연출 가능성이 두 배라 당신의 만족도 두 배로 올라갈 것이다. / 에디터 : 류한우

원래 모습으로

그루브라임(Groove Rhyme)의 ‘덕 다운 레트로 푸퍼 재킷’. 그루브라임은 과거의 원형을 그대로 살린 다운 재킷을 만들었다. 워싱 처리를 거친 겉감으로 빈티지한 무드를 연출했고, 깔끔하게 로고를 더했다. 덕 다운 충전재로 챙겨둔 보온성은 이야기 하지 않아도 잘 알 것이다. 이 모습은 우리가 지금 무릎까지 덮는 길이로 진화시킨 다운 재킷, 혹은 패딩 재킷의 원형에 가깝다. 그 멋스러움을 느끼고 싶은 사람에게 권하고 싶다. / 에디터 : 김도연

공간분리의 원칙

어나더에이(Another A)의 ‘오버사이즈 쇼트 다운 재킷’. 우리의 옷은 크게 상의와 하의로 분리된다. 그 둘의 조합을 맞추며 스타일을 알아간다. 물론 요즘 위와 아래를 모두 덮는, 침낭 같은 다운 재킷이 거리를 점령하며 검은 기둥, 흰 기둥이 걷는 것처럼 보일 때도 많다. 하지만 패션에 있어 공간분리의 원칙에는 변함이 없다. 따뜻하면서도 오버사이즈 실루엣으로 귀여움을 강조한 다운재킷, 게다가 컬러도 다양하다. 이를 바탕으로 아래를 자유롭게 스타일링 할 수 있다. 이런 다운 재킷을 입어야 겨울 코디가 즐겁지 않을까? 따뜻한 것도 좋지만 한 가지 아이템으로 모든 것을 가려버리면 다른 옷들이 슬퍼할지도 모르잖아. / 에디터 : 김도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