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USINSA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키르시 ▲ 133
2등 :  onepiece ▼ 1
3등 :  맨투맨 ▲ 4
4등 :  롱패딩 ▲ 29
5등 :  여자숏패딩 ▲ 3
6등 :  후드티 -
7등 :  여성트레이닝복 ▲ 3
8등 :  슬랙스 ▲ 18
9등 :  후드집업 ▲ 393
10등 :  후리스 ▼ 6
11등 :  경량패딩 ▲ 18
12등 :  무스탕 ▲ 196
13등 :  여자 코트 ▲ 153
14등 :  스컬프터 ▲ 1
15등 :  가디건 ▲ 13
16등 :  청바지 ▲ 112
17등 :  숏패딩 -
18등 :  나이키 ▲ 264
19등 :  니트 ▼ 8
20등 :  트렌치코트 ▲ 15
21등 :  후드 ▲ 851
22등 :  목걸이 ▲ 126
23등 :  여자 무스탕 -
24등 :  여성 반지갑 -
25등 :  디스커버리 ▲ 265
26등 :  여자 맨투맨 ▲ 137
27등 :  타미 -
28등 :  플리스 ▲ 152
29등 :  와이드팬츠 ▼ 16
30등 :  케어베어 -
31등 :  크로스백 ▲ 71
32등 :  핸드메이드 코트 ▲ 16
33등 :  목폴라 ▲ 11
34등 :  양털 ▼ 18
35등 :  패딩 ▲ 101
36등 :  long skirt ▲ 21
37등 :  오아이오아이 ▲ 1
38등 :  코듀로이 ▲ 30
39등 :  아우터 -
40등 :  여성슬리퍼 -
41등 :  원피스 ▲ 208
42등 :  코트 ▼ 37
43등 :  oioi 후드티 ▲ 144
44등 :  안다르 ▲ 669
45등 :  에코백 ▲ 19
46등 :  여성 슬랙스 ▲ 74
47등 :  Oioi ▲ 136
48등 :  디스이즈네버댓 -
49등 :  로맨틱 크라운 ▼ 35
50등 :  로퍼 ▼ 8
51등 :  베레모 ▲ 159
52등 :  여자 트렌치코트 -
53등 :  더플코트 ▲ 144
54등 :  양말 ▲ 101
55등 :  여자라이더자켓 -
56등 :  여자맨투맨 -
57등 :  커버낫 ▲ 43
58등 :  크롭 ▼ 4
59등 :  블라우스 ▼ 9
60등 :  아디다스 ▲ 272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1,116 좋아요
DRIFE(드라이프)는 활용적인 디자인을 선보이는 브랜드입니다. DRIFE는 잔잔히 대지를 적셔 새 생명을 잉태하게 해주는 ‘가랑비(Drizzle)’와 ‘생활(LIFE)’의 합성어로 브랜드 명이 탄생되었습니다. 이와 같이 DRIFE는 자신들의 디자인으로 사람들의 삶에 활력이 되고자 하는 브랜드입니다.

컬러 분류

판매 랭킹
  • 스태프
  • 6206

  • 3810

  • 3796

  • 2227

  • 2153

  • 1047

  • 1012

  • 1002

  • 962

  • 961

  • 929

  • 928

  • 912

  • 895

  • 874

  • 673

  • 488

  • 110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귀요미

귀요미

드라이프(Drife)의 이어 플랩 볼캡. 나일론으로 만든 모자는 그리 흔하지 않다. 그리고 와이어가 삽입된 이어 플랩이 달린 모자는 더더욱 흔치 않다. 누구든 모자를 본다면 귀엽다고 할 것이다. 그냥 봐도 귀엽다는 생각이 먼저 드는데, 와이어를 잘만 활용하면 더 귀엽게 연출할 수 있다. 물론 아니어도 되겠지만. 이제 조금은 식상해진 평범한 볼캡을 대신해보면 어떨까? 어떻게 보면 겨울 아우터와 더 잘 어울리지 않나 하는 생각도 드니까.

정체를 숨기다

정체를 숨기다

드라이프(Drife)의 이어 플랩(Ear Flap) 캡. 학교에 등교하기 전, 우리는 교복 상의에 명찰을 달곤 했다. 회사에서는 사원증을 목에 걸어 자신의 이름과 직위를 설명한다. 그런데 드라이프의 이어 플랩 모자는 겉으로 봤을 때 어느 브랜드인지 도통 알 수가 없었다. 정체를 숨긴 채 보드라운 털만 살짝 보여준다. 브랜드 이름이 적힌 라벨이나 그래픽 또는 자수 로고 등 아무런 단서를 남기지 않았다. 조금 답답할 순 있지만 나름의 장점이 있다. 데님 특유의 질감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것. 그리고 데님 위로 살짝 드러나는 뽀얀 털이 마치 이제 막 눈을 뜬 갓난아기의 솜털과 닮았다. 물론 촉감도 그에 못지않는다. 정체를 숨긴 것은 어쩌면 소재가 갖고 있는 고유함을 한 번 제대로 맛 보라는 암묵적인 메시지였을지도 모른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