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신사 샌들 캠페인
배너 닫기

WUSINSA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onepiece ▲ 14
2등 :  양털 -
3등 :  점프수트 ▲ 10
4등 :  여자 반바지 ▲ 21
5등 :  크롭 ▲ 3
6등 :  여성반바지 -
7등 :  여자 바람막이 -
8등 :  여자반바지 -
9등 :  카라티 ▲ 26
10등 :  블라우스 ▲ 301
11등 :  스컬프터 ▼ 4
12등 :  스트링 -
13등 :  여자 청바지 -
14등 :  나시 -
15등 :  크롭티 ▼ 5
16등 :  쉬폰 블라우스 ▲ 303
17등 :  야구모자 -
18등 :  더블유브이프로젝트 ▲ 240
19등 :  린넨 자켓 ▲ 263
20등 :  셔츠 ▼ 19
21등 :  여성반팔티 -
22등 :  린넨 ▼ 2
23등 :  린넨 블라우스 ▲ 256
24등 :  벨크로 -
25등 :  스트라이프티 -
26등 :  여성 슬림핏 -
27등 :  여자 래쉬가드 ▲ 18
28등 :  힙색 -
29등 :  Barrel -
30등 :  데남 -
31등 :  래쉬가드 ▲ 235
32등 :  로맨틱 크라운 ▼ 26
33등 :  브이넥 ▲ 276
34등 :  샌들 ▲ 282
35등 :  스커트 -
36등 :  여성 나이키 운동화 ▲ 83
37등 :  여성 시계 ▲ 140
38등 :  여성 크로스백 -
39등 :  여성지갑 ▼ 27
40등 :  여자 반팔 -
41등 :  여자 와이드팬츠 -
42등 :  오픈카라 -
43등 :  올드스쿨 -
44등 :  클러치 -
45등 :  페이즐리여성 -
46등 :  휠라속옷 -
47등 :  cardigan ▲ 4
48등 :  가디건 -
49등 :  니트반팔 ▲ 106
50등 :  ▲ 59
51등 :  반팔티 -
52등 :  버켄스탁 타우페 -
53등 :  수영복 ▲ 5
54등 :  슬랙스 -
55등 :  에잇세컨즈 여자 바지 -
56등 :  에코백 ▼ 39
57등 :  여성 코튼팬츠 -
58등 :  여자속옷 ▲ 128
59등 :  오프숄더 블라우스 ▲ 132
60등 :  타미힐피거 ▲ 76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61 좋아요
HELINOX(헬리녹스)는 전 세계 90% 이상의 텐트 브랜드에서 사용하는 텐트 폴 제조업체인 DAC의 TH72M 소재를 이용한 고강도·초경량 알루미늄을 사용한 캠핑 퍼니쳐를 생산하는 브랜드입니다. 디자인과 컨셉, 용도에 따라 여러 라인으로 제품을 구성하여, 여러 소비자들의 needs를 충족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타사 대비 고품격의 품질을 지향하여 매년 매출 신장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컬러 분류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귀여워 ‘주금’

귀여워 ‘주금’

헬리녹스(Helinox)의 디즈니 컬래버레이션 라인. 다양한 브랜드와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며 감각적인 아이템을 선보여온 헬리녹스가 남녀노소 불문하고 사랑받는 ‘디즈니(Disney)’와의 작업으로 이슈다. 디즈니의 수많은 캐릭터 중 첫 번째 주인공은 미키마우스로 당첨! 게다가 헤리티지 라인의 미키마우스라니 요리조리 따져보며 써보기도 전에 사랑에 빠질 것 같다. 클래식한 매력의 헤리티지 라인을 사모하는 에디터가 누울 자리는 바로 여기인가? 체어가 있으니 ‘앉을 자리’라는 표현이 더 맞을지도. 무신사에서 만날 수 있는 빵빵한 두 브랜드의 컬레버레이션 제품은 레트로한 TV와 영상 필름을 연상케 하는 테이블과 편안한 착용감의 체어, 어린이를 위한 귀여운 미니 체어다. 캠핑과 피크닉의 계절이 돌아왔으니 짐 싸 들고 나갈 준비만 하면 되겠다. / 에디터 : 김다미

심플 이즈 베스트

심플 이즈 베스트

헬리녹스(Helinox)의 ‘체어 원’과 ‘엄브렐라 원’. 바깥에서의 활동이라면 다 좋아하는 에디터가 선뜻 엄두를 내지 못하는 것이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캠핑. 한번도 안 해본 것은 아니지만 막상 시도하려면 준비해야 할 것들이 너무 많다. 하지만 헬리녹스를 알고 난 이후론 얼른 이 장비를 사서 밖으로 나가고 봐야겠단 생각이 앞섰다. 촬영을 위해 처음 접했던 체어 원과 엄브렐라 원, 테이블 원이었지만 설명서 없이도 너끈히 세팅할 수 있었다. 일단 지퍼를 열고 꺼내어 펼쳐보니 모든 것이 조립되었다. 순식간에 말이다. 그만큼 여자도 간편하게, 어렵지 않게 다룰 수 있다는 말. 뜻밖에 장비에 대한 걱정이 해결 되었으니 얼른 캠핑 메이트만 구하면 될 것 같다. / 에디터 : 오별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