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여름 세일
배너 닫기

WUSINSA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여성 래쉬가드 ▲ 1
2등 :  반팔 ▲ 49
3등 :  onepiece ▲ 12
4등 :  원피스 ▼ 3
5등 :  디스이즈 네버댓 -
6등 :  래쉬가드 ▲ 58
7등 :  로맨틱크라운 ▲ 476
8등 :  여자 반바지 -
9등 :  blouse ▲ 191
10등 :  린넨 원피스 ▲ 21
11등 :  키르시 ▲ 7
12등 :  반팔티 ▲ 103
13등 :  캔버스 -
14등 :  여자가방 ▲ 262
15등 :  점프수트 ▲ 1
16등 :  슬리퍼 ▲ 30
17등 :  에잇세컨즈 -
18등 :  크롭티 ▼ 15
19등 :  카라티 ▲ 164
20등 :  미니 크로스백 -
21등 :  아디다스 ▲ 13
22등 :  Lmc -
23등 :  가방 ▲ 403
24등 :  레깅스 ▲ 199
25등 :  맨투맨 ▼ 19
26등 :  여성반지갑 -
27등 :  블라우스 ▼ 3
28등 :  샌들 ▲ 11
29등 :  여자 래쉬가드 ▲ 11
30등 :  여자반바지 ▲ 248
31등 :  나이키 ▲ 74
32등 :  반바지 ▼ 22
33등 :  반스 ▲ 33
34등 :  신발 ▲ 546
35등 :  에코백 ▲ 85
36등 :  여자반팔티셔츠 -
37등 :  킨 여성 샌들 -
38등 :  킨 여자 -
39등 :  여성 샌들 ▲ 220
40등 :  타이다이 ▼ 4
41등 :  LMC ▲ 307
42등 :  숏패딩 -
43등 :  수영복 ▲ 116
44등 :  스컬프터 ▼ 40
45등 :  여자 카드지갑 -
46등 :  네스티팬시클럽 ▲ 61
47등 :  비키니 ▼ 2
48등 :  에잇세컨즈 여성 ▲ 555
49등 :  티셔츠 ▲ 669
50등 :  휠라 ▼ 7
51등 :  남자반팔티 -
52등 :  여성 신발 -
53등 :  원더브라 -
54등 :  커버낫 ▲ 132
55등 :  크롭 ▼ 46
56등 :  퍼스텝 ▲ 668
57등 :  항공점퍼 -
58등 :  라이더 자켓 -
59등 :  바지 ▲ 94
60등 :  버킷햇 ▲ 470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450 좋아요
SLEEPYSLIP 은 SLEEPY(졸리운,생기없고 조용한)SLIP(미끄러지다) 합성어로 본인의 시간을 잃어가며,바쁘게 살아가는 젊은 청춘의 라이프스타일을 나른함,나태함,게으름 이라는 모티브로 가끔은 나른함이라는 라이프스타일을 생각할수 있도록 도와주자 라는 취지로 시작되었다.SLEEPYSLIP 은 당신에게 따뜻한 주말 게으름,그리고 나른함을 선물하고자 한다.

컬러 분류

판매 랭킹
  • 단독
  • 코디
  • 스태프
  • 45206

  • 45164

  • 44031

  • 43304

  • 41835

  • 41745

  • 41743

  • 40455

  • 40454

  • 30476

  • 29938

  • 29937

  • 29710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색다른 매력

색다른 매력

슬리피슬립(SLEEPYSLIP)의 뉴스보이캡. 특유의 풍성한 볼륨감과 짧은 챙, 빈티지한 무드가 매력적인 아이템. 두툼한 두께감을 갖춘 레더 원단으로 만들어져 내구성이 뛰어나며 가을, 겨울에 착용하기 좋아 요즘 같은 날씨에 제격! 베이식한 룩에 뉴스보이캡 하나만 매치해도 색다른 겨울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 에디터 : 이여름

모자 찾니?

모자 찾니?

슬리피슬립(Sleepy Slip)의 지퍼 포인트 버킷햇. ‘머리 자르러 갈 시간이 없을 정도로 바쁘다’를 핑계로 머리를 기르기 시작한 것이 벌써 2년을 넘었다. 그 사이 펌도 하고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처럼 묶는 방법도 터득했는데(그리고 ‘긴 생머리 여자가 이상형’이란 헛소리는 집어치우기로 했다. 길러보기 전엔 이렇게 긴 머리가 힘든 것인 줄 몰랐다.), 요즘은 거울 보며 ‘모자 한 번 써볼까?’하는 생각을 한다. 풀어헤친 머리에 푹 모자를 푹 눌러쓴 모양새가 묘하게 끌린다 할까? 그래서 오가는 길에, 일하는 중에, 모자를 발견하면 요모조모 살펴보는 사람이 되었는데, 새로 나왔다는 이 버킷햇에서 눈길을 떼질 못하는 중. 푹 눌러쓰기 좋은 버킷햇 실루엣에 밋밋한 것이라면 참지 못하는 에디터의 취향에 쏙 들어찬다. / 에디터 : 류한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