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USINSA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onepiece ▲ 5
2등 :  후드집업 ▲ 6
3등 :  원피스 ▲ 2
4등 :  가디건 ▼ 1
5등 :  키르시 ▲ 50
6등 :  여자코트 -
7등 :  트렌치코트 ▲ 66
8등 :  느와 -
9등 :  크롭 ▼ 8
10등 :  코트 ▲ 19
11등 :  스컬프터 ▲ 20
12등 :  여성 바지 -
13등 :  blouse ▲ 36
14등 :  맨투맨 ▼ 12
15등 :  롱슬리브 -
16등 :  반팔 ▼ 9
17등 :  레이스스커트 -
18등 :  여성 슬립온 -
19등 :  스커트 ▲ 32
20등 :  슬랙스 ▲ 90
21등 :  슬리브 -
22등 :  점프수트 ▲ 158
23등 :  청바지 ▲ 24
24등 :  후드티 ▼ 15
25등 :  oioi ▲ 174
26등 :  가방 ▲ 115
27등 :  로라로라 ▲ 190
28등 :  백팩 ▲ 128
29등 :  블라우스 ▼ 8
30등 :  여자트레이닝팬츠 -
31등 :  크랭크 ▲ 264
32등 :  나이키 -
33등 :  린넨 원피스 ▲ 67
34등 :  여자패딩 -
35등 :  5252 바이 오아이오아이 -
36등 :  메인부스 ▲ 191
37등 :  모자 -
38등 :  반집업 -
39등 :  여성레깅스 ▼ 15
40등 :  블랙마틴싯봉 -
41등 :  셔츠 ▲ 519
42등 :  여자구두 ▲ 624
43등 :  여자래쉬가드 ▼ 30
44등 :  카고 ▲ 141
45등 :  칼하트 ▲ 248
46등 :  플리츠 스커트 -
47등 :  +필루미네이트 ▲ 273
48등 :  니트 ▼ 34
49등 :  본챔스 ▲ 109
50등 :  여성배럴래쉬가드 ▲ 583
51등 :  여성조거팬츠 -
52등 :  여자 나시 ▲ 121
53등 :  여자속옷 ▲ 37
54등 :  자켓 ▲ 65
55등 :  커플 ▲ 674
56등 :  크롭티 ▲ 16
57등 :  네스티팬시클럽 -
58등 :  디어스토커 ▲ 3
59등 :  레더자켓 ▲ 419
60등 :  롱패딩 -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Outer

브랜드 검색

좋아요
전체 brand

컬러 분류

  •  
  •  
  •  
  •  
  •  
  •  
  •  
  •  
  •  
  •  
  •  
  •  
  •  
  •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이렇게 귀여운 스태디움 재킷

메인부스(MAINBOOTH)의 스태디움 재킷. 겨우내 보던 스태디움 재킷은 따뜻하긴 했어도 흡사 진짜 운동 선수같은 어깨와 등판을 만들어줬다. 이제 어깨에 힘 좀 빼고, 가볍게 걸칠 재킷을 찾던 중 만난 귀여운 녀석은 바로 메인부스의 신상품. 블루와 아이보리, 올리브 그린 톤온톤, 스카이블루와 머스터드 옐로, 화이트와 모스 그린 컬러의 조합이 아주 빈티지하고 귀엽다. 남녀 모두 어울릴 궁극의 봄 아이템! 이거 하나 두르고 봄나들이 떠나면 기분이 아주 산들산들해질 듯. / 에디터 : 홍정은

일단 만져보자

러커즈(Rucuz)의 가죽으로 만들어진 스타디움 재킷. 서당개 3년이면 풍월을 읊는다고 한다. 패션 에디터의 삶이 그리 녹록하지는 않지만, 매일매일 실전에 투입되어 많은 제품과 브랜드를 상대하면서 옷을 만질 때의 ‘촉감’이 조금씩 늘고 있는 기분이다. 러커즈의 가죽은 이러한 현장 경험을 통해 익혔다. ‘다름’이 느껴진다. 단단하면서도 질긴 염소 가죽은 반영구적으로 사용 가능할 정도로 뛰어난 내구성을 갖는다. 겉으로는 부드럽지만 그 안에 숨겨진 힘이 느껴진다. 어떤 재료를 사용했느냐에 따라서도 제품의 값어치는 하늘과 땅 차이다. 러커즈의 스태디움 재킷을 일단 만져보라. 누구든 다름을 알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