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너 닫기

WUSINSA

검색
1등 :  무신사스탠다드 -
2등 :  롱패딩 -
3등 :  숏패딩 ▲ 3
4등 :  맨투맨 ▼ 1
5등 :  후드티 -
6등 :  니트 ▲ 1
7등 :  코트 ▼ 3
8등 :  후리스 -
9등 :  앤더슨벨 ▲ 1
10등 :  커버낫 ▲ 1
11등 :  무신사 스탠다드 ▲ 990
12등 :  로맨틱크라운 -
13등 :  무스탕 ▼ 4
14등 :  패딩조끼 ▲ 987
15등 :  후드 -
16등 :  패딩 ▼ 3
17등 :  후드집업 ▲ 3
18등 :  목폴라 ▼ 4
19등 :  스컬프터 -
20등 :  양털 ▼ 2
21등 :  양말 ▲ 980
22등 :  키르시 ▲ 13
23등 :  터틀넥 ▲ 6
24등 :  신발 ▲ 16
25등 :  더플코트 ▲ 3
26등 :  백팩 ▼ 5
27등 :  가디건 ▲ 10
28등 :  프리즘웍스 ▲ 973
29등 :  모자 ▲ 972
30등 :  버닝 ▲ 971
31등 :  우신사 ▼ 1
32등 :  스탠다드 ▲ 969
33등 :  닥터마틴 ▲ 968
34등 :  트레이닝바지 ▲ 967
35등 :  fleece ▲ 966
36등 :  조거팬츠 ▼ 20
37등 :  경량패딩 ▲ 964
38등 :  롱코트 ▼ 6
39등 :  어커버 ▼ 3
40등 :  제멋 ▲ 961
41등 :  코듀로이 ▲ 6
42등 :  오아이오아이 ▲ 7
43등 :  바람막이 ▲ 958
44등 :  토트백 ▲ 957
45등 :  조거 ▲ 956
46등 :  크로스백 ▲ 955
47등 :  더블코트 ▲ 954
48등 :  로라로라 ▲ 953
49등 :  첼시부츠 ▼ 8
50등 :  원피스 ▲ 20
51등 :  플리스 ▲ 950
52등 :  오버핏 코트 ▲ 949
53등 :  와이드 팬츠 ▲ 948
54등 :  슬리퍼 ▼ 3
55등 :  트레이닝세트 ▲ 946
56등 :  핸드메이드 코트 ▲ 19
57등 :  데상트 ▲ 944
58등 :  아우터 ▲ 943
59등 :  로퍼 ▲ 942
60등 :  필루미네이트 ▲ 941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Headwear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겨울에 쓰는 보터?

어썸니즈(Awesome Needs)의 ‘램스 울 보터 햇’. 모자를 아예 쓰지 않는 사람은 있겠지만, 하나만 쓰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그만큼 모자를 좋아하는 이들은 다양한 종류의 모자를 쓰고 경험하며 자신의 취향을 정한다. 모자 좀 써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고 있는 어썸니즈가 이번에는 겨울에 쓸 수 있는 보터햇을 만들었다. 특유의 넓고 둥근 실루엣에 겨울을 위한 소재를 합쳐 꽤나 독특한 아우라를 뽐낸다. 더불어 모자의 아래에는 리본이 달려있어 스타일 포인트로 제격이다. 겨울에 쓰는 보터 햇이 이렇게 예쁘다니. 이건 꼭 써 보아야 하지 않을까. / 에디터 : 김도연

뜨겁지만 우아하게

어썸니즈(Awesome Needs)의 ‘뉴 보터햇’. 뭘 좀 안다면, 무작정 발랄한 걸 두고 사랑스럽다 말하진 않는다. 그런 건 대부분 유치한 편이라서. 그런 의미에서 어썸니즈의 이 보터햇을 보고 사랑스럽다 말하는 건 결이 다르다. 사람이든 무엇이든, 정말로 사랑스러운 건 보통 이렇게 은은한 법이다. 브랜드는 기존의 클래식한 느낌을 더 편안한 감성으로 풀어냈다고 하는데, 충분히 클래식하지만 그렇다고 너무 진지하진 않다. 클래식과 캐주얼을 유려하게 넘나드는 건 모두 소재와 재단에 공을 들였기 때문일 것이다. 라피아, 그러니까 야자수 잎에서 나온 섬유로 만든 이 보터햇에는 무려 일본의 리본 스트랩과 40년 이상의 경험을 가진 한국 장인의 손길이 더해졌다. 가볍고 부드러우며, 보이는 그대로 시원하다. 명쾌하게 뒤로 젖혀도, 깊숙이 눌러 써도 좋다. 야자수 섬유의 촉감 그대로 어디 뜨거운 바다 옆에라도 갔다면 한술 더 떠 스트랩으로 머리를 묶어버려도 좋다. 어떻게든 이 더운 날에 우아하다. / 에디터 : 왕민아

분위기를 더해

어썸니즈(Awesomeneeds)의 울 펠트 페도라. 평소에 모자는 잘 쓰지 않지만, 여행 갈 때 꼭 챙기는 것이 페도라다. 설레는 여행을 앞두고 특별한 분위기를 살리는 데 페도라 만한 것이 없다. 어썸니즈의 페도라는 부드러운 펠트 소재를 사용해 착용감이 좋고, 보온성이 뛰어나다. 40년 이상의 경험을 가진 장인이 수작업으로 제작해 내구성 또한 훌륭하다. 모자의 챙 부분을 꼼꼼하게 마감 처리하여 보다 탄력 있고 자연스러운 곡선마저 완성했다. 수차례의 샘플링을 거쳐 탄생한 어썸니즈만의 컬러 또한 인상적. 이 페도라, 어디 하나 빠지는 부분이 없다. / 에디터 : 조세희

모자야 부탁해

마네스의(Manes)의 파나마햇. 푹푹 찌는 한여름 날씨에는 스타일링에 신경 쓰지 못하기가 일쑤다. 하지만 그 하나만으로 색다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점에서, 액세서리는 여름에 가장 중요한 아이템이라 할 수 있다. 종이로 만든 스트로 소재를 사용하여 견고하며 바람도 잘 통해 부담 없이 쓸 만한 모자. 화이트 파나마햇에 블루 컬러 리본을 둘러 눈에 드는 느낌마저도 시원한 이 모자는 단조로운 룩에 훌륭한 포인트가 될 것이다. / 에디터 : 김마리아